한화이글스 권혁의 이적.. 자신의 가치를 위해 혼신을 다하는 그를 응원한다

  <사진출처 : 한화이글스> 많은 이적에는 결과가 있지만 그 결과를 만들어가는 과정이 있다 그 과정에서 선수가 방출을 요구하는 많은 경우는 불협화음이 발생하기 마련인데, 금번 권혁선수 케이스는 선수와 구단이 모두 윈윈할수 있는 선택인것 같다. 김성근 감독체제부터, 중간계투가 필요할때도, 클로저가 필요할때도 그게 세이브 상황이던 홀드상황이던 또.. 다른 팀이라면 신인급이 마무리할경기.. 어자피 졌기 때문에 의미없는 경기에서도 여지없이 권혁이 등판했다. 그 과정에서 자신의 가치..투수로써의 존재이유를 마운드에서 몸소 증명한게 권혁이다. 매번 혼신의 투구로 역전승을 일구어 내기도 했고, 때론 연투에 고개숙이고 내려오기도 했다 ( 하필 연투에 지쳐 역전패하고 내려온 경기를 직관하게 되서 느낀것만은 아니고…) 한화야구를 본사람이라면, 알고 있다. 얼마나 많은 등판을 했는지.. 권혁 ( 그리고 송창식 까지 )은 그렇게 다음 FA기회를 날려버렸다. 몸관리를 위해 등판을 피했다면 운좋게 fa를 얻었을까. 그럴수도 아닐수도 있지만.. 적어도 팬들의 뇌리에는 각인되지 않았을것이다. […]

Continue reading moreMore Tag
Scroll to top
도구 모음으로 건너뛰기